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과학
한국연구재단-마이크로소프트, 학술정보 공유 업무협약 체결
2019년 11월 14일 오후 19:4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한국연구재단이 마이크로소프트의 학술정보서비스를 국가연구개발사업의 분석과 평가에 활용한다.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은 14일 오후 서울 중학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본사에서 이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업무협약 내용은 ▲ 마이크로소프트 학술정보서비스(MAS : Microsoft Academic Services) 정보공유를 위한 상호 협력 ▲ 클라우드 기반기술에 대한 교육 협력 ▲ 4차 산업혁명 선도 기술에 대한 벤치마킹 등이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고순동 대표이사(왼쪽)와 한국연구재단 노정혜 이사장이 업무협약 체결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연구재단 제공]


MAS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서비스하는 빅데이터/AI 기반의 학술 원문분석서비스로 2019년 현재 전 세계 약 4만 8천여 건 이상의 저널과 4천 4백여 건의 컨퍼런스 발표문 및 2억 3천여 건의 논문에 대한 분석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협약에 따라, 마이크로소프트는 MAS를 위해 구축한 학술원문 분석정보 프로그램을 한국연구재단이 연구지원시스템 구축에 활용할 수 있도록 API를 제공한다.

연구재단은 빅데이터와 AI기술을 바탕으로 마이크로소프트가 축적한 광범위한 말뭉치(Keyword Set) 자료들이 평가자 추천을 위한 자연어 처리와 연구성과 발굴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연구재단은 또한 2019년부터 개발하고 있는 '빅데이터 기반 지능형 연구지원시스템' 구축을 위해 마이크로소프트로부터 클라우드 플랫폼인 애저(Azure) 구축기술에 대한 노하우를 제공 받기로 하는 등 교육 협력을 해나갈 계획이다.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원문분석 서비스와 클라우드 기술을 통해 한국연구재단이 연구개발 생태계를 이끄는 리더로서 세계적으로 발돋움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정혜 연구재단 이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국제적인 학술원문 분석정보를 공유하고 선진기술을 교류함으로써 재단이 글로벌 연구관리 전문기관으로서의 역할과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특히 재단의 '지능형 연구지원 시스템'의 품질 고도화를 통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국가 연구기관으로서의 역할이 강화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최상국 기자 skchoi@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